태그 : 서영화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

1

밤의 해변에서 혼자

언젠가부터 홍상수 감독 영화는 개봉날만 기다리게 되는 즐거움 중 하나가 되었고 이번에도 기다렸던 것은 마찬가지이지만 분위기상 극장을 향하는 마음이 그저 즐겁기만 하지는 못했다.  사실 왜 그래야 하는지는 모르겠다. 그리고 여전히 꾸준한 기사들과 거기에 달리는 댓글들이 정말 대부분의 일반적인 사람들의 생각인지도 잘 모르겠다.사랑이라는 게...

지금은 맞고 그때는 틀리다 & 인턴

정재영은 김상경이나 유준상과는 다른 '진짜' 진상에 너무 심하게 잘 어울린다.홍상수 영화를 보면 항상 좋아하지도 않는 소주가 마시고 싶어진다. 영화 보고 난 날은 그냥 먹던 대로 맥주를 마셨지만 오늘은 그래서 소주 대신 찬 정종을 마셨다.김민희가 영화 보고 나서 그새 눈 쌓인 길을 홀로 걷는 와중에 상쾌한 기분을 알 ...

자유의 언덕

지유가오카와 관련이 없다고 할 수는 없겠지만 영화에 나오는 지유가오카는 카페 이름이었다.영화의 배경은 또다시 북촌. 홍상수 영화에 몇번째 등장하는 것 같은데 이번 영화에서는 특히 북촌이 참 예뻐 보인다.어차피 시간은 뒤죽박죽이니 둘이서 여행가방을 끌고 새벽 언덕길을 오르는 찡한 장면이 엔딩이라 생각해도 상관없겠지.하지만 어쩐지 자꾸만, 기다리는 사람은 ...
1


메모장

Candle